사주.팔자
플러스명리학 [손님] 검색   로그인    


 
유용한글모음
 


사주팔자에 관심을 갖게 된 이유?
  2019-02-20 23:25:12 작성:glv16ljb 댓글:(31)   조회:373


소시적 부모님들이 사주풀이를 왜 하나 싶었는데 처자식이 있는 가장으로써 나이들어 미래 입지가 불안하다 보니 그 때 부모님의 심정을 이해할만 합니다
최근 유튜브를 통해 사주풀이가 명리학을 바탕으로 한다는 것을 알게 되어 검색을 하다 보니 본 사이트를 알게 되어 방문 합니다

자영업을 하는 사람인데 다들 알다시피 요즘 경기가 워낙 안 좋다 보니 미래가 불투명하고 쉰이 넘은 나이에 새로운 것을 시작 한다는 것도 쉽지 않아 명리학을 기반으로 한 사주팔자 풀이를 참고하여 남은 삶을 사주에 의존하기 보다 네비게이션으로 삼고자 관심을 갖어 봅니다





댓글 비밀번호
댓글 (31)


  •   귬댕  2019-09-16 09:09:28  
    저는 딱히 큰 길흉화복없이 자라온 스타일인데
    20대때부터 남자친구와의 연애때문에 고민이 많던 처자였어요
    30대 중반에 들어서면서 연애에 대한 고충때문에
    사주로라도 상대방을 이해해보고자 공부를 시작하게 됐어요
    아직도 거의 초보수준이지만요.

  •   라뿌니  2019-09-06 05:52:07  
    사주팔자를 맹신하는건 아니지만 어느정도 삶에 있어서 참고할 만한 부분이 있다고 생각들고, 사람 심리라는게 좋은걸 기대하기 보다는 나쁜걸 피해보려는 마음도 있는거 같아요. 사주플러스를 알게 된 이후로 여러모로 많은 도움을 받는거같습니다

  •   복순아  2019-08-19 11:13:02  
    제 인생좀 보안해보고자 배워보고있습니다

  •   g4v0hf  2019-07-25 20:33:36  
    요즘 힘들어서 그런지 명리학에 관심이 갑니다. 그런데 너무 어렵네요. 책을 읽어봐도 무슨 말인지 잘 모르겠고...그러다가 이 사이트를 알게 되었습니다. 많은 도움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   사이다  2019-07-02 17:29:13  
    평소 평탄하고 좋을 때는 아무 생각 없다가 힘든일이 있거나 고민이 생겼을 때 찾게 되는 것 같아요 . 사주가 답이 될 수는 없지만.. 참고하면 나쁠 게 없다는 생각이 드네요. 힘들 때 좋은 부분만 걸러서 보는 것도 위로가 되는 것 같아요.

  •   사주78  2019-05-31 12:58:27  
    저도 인생에 참고 하면서 살고 싶어서 들어왔어요 !

  •   홍림  2019-05-12 04:51:38  
    저도 이제껏 살면서 그냥 아무 생각 없이 지내왔는데 정말 사는데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서 운이지 어쩌지 무언가 있다는 의구심이 많이 듭미다. 그와중에 명리학을 접하게 되었는데 옛사람들이 살아온 결과라고 생각됩니다. 아무도 예측하지 못하고 상상할수 없는 상황이나 현실을 접하게 될때 더욱더 심요한 학문임을 느낍니다.

  •   보나83  2019-03-20 15:01:52  
    저도 사주가 참고가 될거같아 공부하는데 너무 복잡하고 어렵네요. 시간이 걸릴것 같아요.

  •   하트  2019-03-16 21:53:11  
    감사하바니다 좋은글 잘보았스니다

  •   하얀버펄로  2019-03-10 19:52:04  
    와우 대단하시네요 힘내시고 안좋은 일이 있다면 반드시 좋은일이 오기 마련이죠 새옹지마이자 쥐구멍에도 볕뜰날 있다라고 했습니다. 화이팅하세요

  •   goo0band  2019-03-04 23:54:56  
    너무 어렵지만 참고해서 인생 잘 살아가려구요

  •   gffiho2e  2019-03-01 17:06:06  
    저도 같은 맘이네요 상가 건물주가 바뀌며 이사해야될 상황인데 돈도 부족하고 이사해서도 영업을 잘할수 있을지 걱정이네요50넘은 나이에 신세가 처랴하네요

  •   g28i61hs  2019-02-24 20:46:52  
    사주가 인생의 네비게이션이라는 말에 정말 공감합니다

  •   gnmn8u31  2019-02-24 19:52:19  
    100% 신빙은 아니지만 맞는 부분이 많으니 관심이 생기는 것 같아요

  •   새벽달  2019-02-24 19:00:19  
    저는 저희 엄마가 제 사주를 보고 오셨는데 너무 잘 맞아서 그때부터 관심이 생겼어요

  •   노리터돈  2019-02-22 09:18:47  
    인간이 우주의 일부임을 다시한번 느끼고 갑니다.

  •   문규킴  2019-02-22 01:56:28  
    어렵지만 무시할수 없는건 사실이라고 생각합니다...

  •   보니맘  2019-02-21 19:23:45  
    사주공부 참 어렵지만 재밌는거같아요^^

  •   뚤레쥬르  2019-02-21 18:07:52  
    다들 비슷한 마음이네요. 저또한도 그렇기에 개명까지 준비합니다. 화이팅하세요~

  •   gf6e2eds  2019-02-21 17:10:24  
    사주는 그사람의 천부적 인성이나 향후의 적성인듯합니다

  •   레모니  2019-02-21 13:35:52  
    맞아요 의존하기보단 방향성이죠~ 화이팅하세요!

  •   gubl0t64  2019-02-21 13:34:59  
    요즘 다 힘든시기인가보네요 다들 힘냅시다

  •   백스  2019-02-21 11:36:41  
    오늘도 어김 없이 출근도장 찍습니다.

  •   뉴욕9  2019-02-21 10:22:56  
    더 나은 삶을 살기 위한 지혜라고 생각합니다.

  •   나먀아  2019-02-21 09:27:07  
    저는 부모님이 믿으셔서 자연스럽게...ㅎㅎ
    맹신은아니고 참고만~

  •   성장  2019-02-21 05:09:29  
    맞습니다.. 경기가 너무 안좋은데 기업장려도 안되고 일자리는 감소하고 최저임금인상과 세금 인상까지 더하니 영세한 자영업자들까지 무너지네요.
    힘드시겠지만 지혜롭게 노력하며 이겨냅시다.

  •   gl1s6c1j  2019-02-21 03:41:59  
    저도 소규모 사업을 하는데 공감이 감니다.
    출고가 안보이네요..

  •   g9jfh3jr  2019-02-21 01:23:36  
    저도비슷하네요 ㅎㅎ 힘들죠

  •   초코쿠키  2019-02-21 00:46:18  
    요즘 자영업자들 많이 힘들죠. 자신의 사주에 나와있는 길을 잘 따라 좋은 생활을 영위하셨으면 좋겠습니다.

  •   gk8i6758  2019-02-20 23:42:45  
    하시는 일 모두 잘되길 소망합니다!

  •   민기믹  2019-02-20 23:28:47  
    삶의 지표이지요 하시는 일 잘되길!
  • 



유용한글모음
페이지: 22 / 69   

 

  사주공부하면서 느낀거지만
저는 어릴때부터 글을 잘쓰는건 아니지만 제 생각이나간단한 메모라던가 무엇이던지 그냥 메모하거나 글쓰는게 좋았거든요근데 사주공부하면서 보니까시주? 는 제가 정확하지는 않지만현침살이 2개나 있더라구요직업은 칼쓰는 직업은 아니지만제가 유독 아직까지 아날로그식 메모 업무일지를 근 10년간 노트를 갖고있다는게현침살이란게 펜 노트 날카로운 ? 제가 그렇게 해석해서 그(라뭉)  댓글(19)  조회 497       




  봄소식 알려주는 꽃
안녕하세요아침뉴스에 벌써 제일먼저 봄소식을 알려주는꽃복수꽃이 피었답니다복수꽃은 복 복자에 장수 수자를 써서장수하라는 좋은뜻 이래요이제부터 많은분들이 여행다니실텐데요저도 사주프러스를 접하고 부터 해외여행도 좋은달 좋은날에 예약하게되네요이왕이면 다홍치마라고 안전이 제일아닐까 싶어서 , ,봄부터 복과장수하라는 복수꽃의 메시지를여러분께 전합니다여러분 복많이 받으세(군자란)  댓글(11)  조회 177       




  직장 승진 운세 찾기-플러스 운세
플러스운세에서 열심히 공부한 결과, 제가 몇년 도에 승진을 기대해도 좋은 지 드디어 찾아냈습니다!또 제가 작년에 어떤 운세로 승진이 막혔었는 지도 알아냈습니다. 도서관에서 사주명리학 베스트셀러 빌려와서 힘들게 공부했던 거 생각하면, 그럴 필요 없이 사주플러스 사이트에서 열공하는 것이 확실하다고 판단됩니다. 승진을 학수고대하던 저의 큰 고민을 해결할 수 있도(나무향기)  댓글(22)  조회 580       




  높게 나르는것보다 어떻게 나르느냐
인생을 살다보면 희노애락이 있죠 인생이라는것이 내뜻과 같이 살아지면 얼마나 좋을까요~ 삶의 한가운데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할때 뜻하지 않게 어려움을 처하곤 하죠 이미 현실에서 일어나면 주저 앉아 버리기 쉽죠--주저 앉지 마시고 다시금 비상할수 있도록 생가을 전환해 보려합니다 인생의 날개로 높이 나는것보다 어찌 날르는것이 중요하니까요(g0hddnqq)  댓글(6)  조회 198       




  안녕하세요 플러스사주 지식 담으려고 출석합니다.
여기 플러스사주 회원님 모두 행복하시고 하시는 공부 막힘없이 잘되시길 기원합니다 우리 회원님 모두 뵌 적은 없어도 여기 플러스사주 공부방의 글로서 인사하고 지내는데 서로 위로와 환희에 뎃글 인사로 시작해 보자구요. 안녕하세요 오늘도 소원성취하세요?(대호성)  댓글(8)  조회 188       




  좋은 자료 올려주셔서 매번 잘 보고 갑니다.
운세력부분 잘 보고 갑니다. 답답함이 해결되면 좋겠지만 앞으로도 괴로울 일이 많이 남은 것 같아 슬퍼집니다. 와서 기운을 얻어가시는 분도 많겠지만 대운에 대흉 이런 것이 많이 들고 앞으로 몇십년을 계속 이렇게 살아가야 한다고 생각하니 막막하기만 합니다.자료에 개운법도 보고 그중엔 이미 실천하고 있었던 것도 있고 실천해 보려 노력한(gd3lm39u)  댓글(8)  조회 150       




  돈의 유혹 어떻게 해야할지 고민이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사주 공부하는 새내기 입니다 오늘 가입했구요 제 인생에 너무나 큰 선택을 해야만합니다 선배님들 조언 부탁드립니다 제가 아는 지인분이 2억을 투자하면 3년동안 2억을 벌어준답니다 제가 지인분을 20년동안 보고 듣고 제 가족 만큼 오랜 세월을 같이 보냈습니다 시간은 일주일 정도 주신답니다 전 이 큰 돈을 투자하려 합니다 선배님들 꼐서 제 입장이라면 (탐진치)  댓글(7)  조회 261       




  친구 중에 서로 이상하게 안 친한
A라는 친구와 B라는 친구가 있어요같은 학교를 나왔고 저는 얘네 둘이랑 잘 알고 지내는데이 둘은 서로 안 친해요참 이상한 게 둘 다 학창시절에 성격 좋아 친구 많았거든요게다가 학교가 작아서 어지간하면 다 알고 지내는 사인데둘은 유난시리 접점도 없고 아직도 이름, 얼굴만 가끔 전해듣는 사이거든요 (둘이 꼭 친해졌으면 하는 게 아니라 친해질 법도 한 환경이었는(아름드리)  댓글(21)  조회 437       




  공부해 보고 싶습니다.....
젊은 날을 뒤로하는 나이가 되다보니... 이제는 뒤도 좀 돌아 보고 싶고... 후반생은 전반생과는 좀 다른 시각에서 살아가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지난 날들은 속도에 치중했다면 지금부터는 방향을 중시하면서 살아가야 될 것 같네요...공부해서 조심스럽게 살아가겠습니다... 귀한 자료 열심히 공유하겠습니다....그리고 평소 사주팔자를 생각하면 재미(혜강)  댓글(11)  조회 237       




  인생이 정말 너무 암울하고 안풀리네요
저는 신유년 경자월 정묘일 정미시에 태어난 올해 39되는 정묘일주 남자입니다.현재 무명 화가 겸 소설 따위를 쓰고 있는데 이 일을 시작하게 된것은 내년이면 10년 째인데아직 등단도 못했고 만년 아마추어 신세를 벗어나질 못하고 있습니다. 지난 10년간 최선을 다해 노력을 했느냐?? 그건 또 아닙니다...중간 중간에 사람에게 배신도 당해보고(일가친척)(빠름이)  댓글(31)  조회 658       




[21]  [22]  [23]  [24]  [25]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공지사항
[손님]
19461
2623
5622
5771
6150


 
최근 글
[손님]
75
11
40
442
313
287
114
 
인기 글
[손님]
11869
13880
10494
17621
26778
14390
11286
 
사주풀이마당
[손님]
10800
268
175
314
617
 
명리공부마당
[손님]
2626
206
741
349
549

 
명리문답마당
[손님]
1081
40
88
207
525
 
최근 댓글
[손님]
321
19461
206
14716
19461
10800
21633

토론마당
[손님]
14589
0
0
1
10
4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