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스명리학
플러스명리학 [손님] 검색   로그인 / 회원가입    


 
유용한글모음
 


레슬링 경기에서 파테르 들어보셨나요?
  2019-06-20 12:13:59 작성:등푸른원기소 댓글:(7)   조회:184



흔히들 빠떼루로 잘못 발음하지만, 정식 명칭은 파테르입니다. 땅에 엎드리다라는 뜻인데, 벌칙을 받은 선수는 땅에 엎드려서 상대편의 공격을 버텨야 합니다. 몸이 뒤집히지 않고 잘 견디면 벌칙이 풀려 다시 일어서서 경기를 할 수 있죠. 

버틴다는 것은 뜻대로 할 수 없는 상황에서도 주어진 상황을 감내하면서 견디는 것을 의미합니다. 살다 보면 고속도로를 달리는 잘나가는 시기도, 울퉁불퉁한 길을 달리는 경운기마냥 빨리 달리기 어려운 시기도 지나게 마련입니다. 이것이 바로 대운, 세운 등에서의 운로를 의미하는 것이겠지요. 

인생에는 반드시 부침이 있고, 그 부침을 잘 견디면 편안한 시기가 다시 찾아옵니다. 그래서 버티는 힘이 더욱 중요하지요. 폭풍이 몰아칠 때, 집 안에서 몸을 사리며 태풍이 지나가기를 기다리듯, 어려운 시기는 움츠리며 와신상담하는 것밖에 달리 방법이 없습니다.

모든 인간은 버텨야 하는 운명입니다. 죽음이라는 결말을 피할 수 있는 사람은 아무도 없지요. 언젠가는 몸과 정신도 노쇠해질 것이고, 소유하던 것들도 전부 내놓고 떠나야 합니다. 높은 명예, 거대한 부... 모두 예외는 아닙니다. 제아무리 잘나갔던 사람도 결국은 죽음을 맞이합니다. 

그래서 운명을 받아들이는 태도가 중요합니다. 삶의 능동성은 여기서 출발합니다. 주어진 운명이라도 적극적으로 내 것으로 받아들이면 인생의 만족도와 행복도는 올라갑니다. 어쩌면 가장 인간다운 삶이란 꿋꿋하게 버텨 내는 삶이 아닐까요.

사주플러스에 오신 모든 분들을 응원합니다.


 

[복채를 내지 않으면 복이 달아납니다]

사이트의 홍보나 다른 사람에게 도움이 되는 유용한 글 등
사이트 발전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는 어떤 방법도 좋습니다.
복채론1,   복채론2
사이트 이용이 도움이 되었다면 자신의 그릇 크기에 따라
자신이 생각한 방법으로 적절한 댓가를 지불하시기 바랍니다.


댓글 비밀번호
댓글 (7)


  •   오데트    2019-07-10 04:21:01
    본인의 사주가 불리하다던지.. 대운이나 세운이 막막하더라도
    하루하루 주어진 삶에 열심히 살면 좋은 일도 있을 것 같아요
    빠떼루만 알았지 파테르라는 단어였는지도 몰랐네요 ㅎㅎ
    이렇게 또 하나 배워갑니다 ㅎㅎ

  •   소염    2019-06-29 03:56:17
    좋은글 감사합니당 ㅠㅠ 힘내야지요

  •   맑고높다    2019-06-26 10:26:11
    대운 세운 일운 시운이 않좋다 하여 아연실색 할필요도 없습니다..다만 않좋은 운을 알면 위에 내용처럼 견디고 주어진 상황에 감내해야 한다는 내용에 한표 올립니다..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않좋은 운에서는 날뛰고 싶어진다거나 괜한 욕심에 투자를 한다거나 실수가 이어지곤 하죠..ㅠㅠ 그것도 그운에 말입니다 이번달 경오 담달 신미달 잘 견더보려 합니다 모두들 화이팅해요~^^

  •   시라노    2019-06-25 18:57:24
    좋은말씀 감사합니다 어려워도 버텨보겟습니다

  •   g3p0qo    2019-06-24 05:38:01
    힘든시간에 도움이 되는 글입니다 감사합니다.

  •   바소쿠리    2019-06-21 09:32:14
    정말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   인내    2019-06-20 14:50:28
    좋은 글 감사합니다. 파테르만 넘어가면...
  • 



유용한글모음
페이지: 15 / 74   


 

일진운세에 영향을 많이 받는 택시
저는 직업이 택시기사 입니다. 택시기사는 하루하루 운수가 많은 영향을 미칩니다. 운수가 좋은 날에는 손님이 내리면 기다렸다는듯이 타고, 유턴하면은 기다렸다는듯이 타고, 어떤 운수좋은 날은 제가 성남에서 택시운전을 하는데 인천공항으로 손님을 모시고 목적지에 내려드리자마자 바로 성남으로 가는 손님을 태운적도 있습니다. 반면에 운수가 안좋은 날에는 터미널에서 30분을 기다리다가 손님을 태웠는데 가까운 거리의 기본요금 손님이 탑니다. 이처럼 (김원홍)  댓글(11)  조회 219          2019.6.27




좋은 사주를 타고 나서 기쁘십니까?
또는 나쁜 사주를 타고 나서 슬프십니까?공자가 말했습니다. "후목불가조!"후목불가조(朽木不可雕)란, 썩은 나무로는 조각을 할 수 없다는 뜻이지요. 제 아무리 좋은 사주를 타고 나거나 좋은 운로가 흐른다고 해도 겸손한 자질과 노력하는 태도 없이는 아무 소용 없습니다. 후목(朽木)을 먼저 양목(良木)으로 만들어야 합니다. 세상은 됐고 나를 먼저 바꿔야 합니다.혹시 펠츠만 효과라고 들어보셨는지요? Peltzman Effect는(등푸른원기소)  댓글(24)  조회 398          2019.6.26




레슬링 경기에서 파테르 들어보셨나요?
흔히들 빠떼루로 잘못 발음하지만, 정식 명칭은 파테르입니다. 땅에 엎드리다라는 뜻인데, 벌칙을 받은 선수는 땅에 엎드려서 상대편의 공격을 버텨야 합니다. 몸이 뒤집히지 않고 잘 견디면 벌칙이 풀려 다시 일어서서 경기를 할 수 있죠. 버틴다는 것은 뜻대로 할 수 없는 상황에서도 주어진 상황을 감내하면서 견디는 것을 의미합니다. 살다 보면 고속도로를 달리는 잘나가는 시기도, 울퉁불퉁한 길을 달리는 경운기마냥 빨리 달리기 어려운 시기도 지나(등푸른원기소)  댓글(7)  조회 185          2019.6.20




내가 생각하는 공덕을 쌓는 길
배려하는 말이나 좋은 말을 하는것보다어려운건 뒤에서 남에 대해 얘기하지 않는것 같아요.당시에는 이건 객관적인 사실일 뿐이야 하고 합리화하지만지나고 보면 꼭 후회하게 되네요.그 사람 앞에서 안할 말을 뒤에서도 하지 말자고 평소 다짐하지만 지키기 어렵네요..앞으로는 열번 칭찬한 말로 쌓은 공덕을 한번에 잃지않도록 내 공덕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생각하고 신중히 말해야겠습니다.(나누미)  댓글(40)  조회 548          2019.6.18




나쁜 패는 없습니다.
백범 일지를 읽다보면 본인의 사주에 관해 이야기하는 장면이 나옵니다. 백범 선생님이야말로 자신의 의지와 노력으로 운명을 개척한 대표적 사례입니다. 아무리 타고난 팔자가 안 좋아도 결국 내게 주어진 8장의 카드를 어떻게 운용하느냐가 중요합니다. 다만 나쁜 플레이어만 있을 뿐입니다. 카드 게임의 고수들은 자신의 전략을 탓할 뿐, 주어진 카드를 탓하지는 않습니다. 어떤 패를 가졌느냐가 아니라 어떻게 칠 것인가가 중요하듯, 우리의 인생도 어떻게 살 것(등푸른원기소)  댓글(14)  조회 295          2019.6.17




끝날 때 까지 끝난 게 아니란 교훈을 얻네요
좋은 일로 얻은 교훈은 아니고 오늘따라 뭐같이 꼬이는 하루의 시작을 좋은 쪽으로 생각하고 싶은 발버둥 같은 거에요ㅠ오늘 한정판 구매 같은걸 하려고 알람을 맞춰놓고 40분 남짓해서 갔는데제 앞에서 품절이 떠서 그냥 들어가지 않고 앉아있었어요.그러다 일단 들어갔는데 딱 하나가 남아있던 거에요.제 바로 앞에 사람이 가지고 가는 걸 최대한 태연하게 보고 있었어요.ㅎ그저 바라보는 것 밖에 할 수 없던 그 순간이 아직도 비릿하네요결국 안일하게 앉아 있던 (향이)  댓글(10)  조회 259          2019.6.16




천하의 김정은도 사주를 본다??
오늘 아침 신문에서 아주 흥미로운 기사를 봤습니다.김정은이 아주 용한 점쟁이를 통해서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재선 가능성에 대해 점사를 봤다는데요...미사일로 무장하고 천하에 무서울 것이 없는듯 강함을 보이고 있는 북한의 김정은도 자기가 트럼프한테 강하게 나가야 할지 아니면 하늘의 뜻을 받아 들이고 미국에 엎드려야 할지 미래를 점쳐봤다는 자체가 아주 흥미로운 기사인거 같습니다.이번 기회에 김정은한테도 이 플러스 사주에 로그인 하(남산거사)  댓글(34)  조회 491          2019.6.10




필독서 등장인물들의 사주
오랫만에 글쓰기 남겨봅니다^^제가 요즘 박경리 선생님의 대하소설 토지를 정주행 중인데, 무수한 등장 인물들의 출생 배경, 가정 환경, 성격 형성에 불가피한 시대적 사건들, 인연으로 만나게 되는 주변 인물들 속에서 다양한 군상들의 인생사를 접하고 있습니다. 제가 더 젊었을때 이런 간접경험을 했다면, 좀 더 현명하게 살수 있지않았을까 싶네요.상상을 초월한 방향으로 흘러가는 주인공들의 인생을 재미있게 읽던 중, 문득 토지의 등장 인물들이 모두 실존인(나무향기)  댓글(9)  조회 270          2019.6.9




가입인사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5월31일날 둘째자녀를 출산한 아기엄마입니다.예전에 여기싸이트 작명프로그램이 좋았던게 생각나서 둘째아이 작명을 해보려고 가입했어요.며칠전까지 몸이 회복되지않아 힘든시간을 보냈어요. 이제어느정도 몸이회복되고 다행히 열도나지않아 작명해볼 마음의여유가 생겼어요. 출산이 얼마전이다보니 혹시라도 출산에서 도움이될까해서글조금남겨봅니다.유도분만관련해서요.아이가 보통 예정일까지나오지않으면 병원에서는 유도분만을권유해요 그런데 (또봉이)  댓글(10)  조회 173          2019.6.8




안녕하세요. 오늘도 모든분들 사주공부 화이팅입니다.
사주를 공부하면서 많은 것을 느낍니다. 사실 저는 사주로 보면 사주가 그렇게 좋은편은 아닙니다. 부인과의 궁합도 좋지 않구요. 워낙 가난한 집안에서 태어나서 학창시절부터 쉬는 날 없이 일하고 공부도 악써가면서 하고 다치기도 많이 다치기도 했는데 그땐 그게 고생인지도 몰랐습니다. 사주명리학을 공부하고나서 제 어린시절이 조금 이해가 되더라구요. 저는 지금 외국에 살면서 제 사업체를 운영하고 있는데 지금도 쉬는날 없이 일합니다. 그래도 즐겁게 감사한(교보생명)  댓글(9)  조회 176          2019.6.6




  [13]  [14]  [15]  [16]  [17]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공지사항
[손님]
314
45299
7206
5252
13062


 
최근 글
[손님]
69
116
178
192
41
174
122
 
인기 글
[손님]
22417
16661
11660
11414
35297
9409
33640
 
사주풀이마당
[손님]
128
484
604
619
1007
able>
 
명리공부마당
[손님]
4422
[윤자라] (58) 통변 해보기
1081
1523
1654
899

 
질문답변마당
[손님]
2320
3
46
124
221
 
최근 댓글
[손님]
116
5252
414
232
5252
5252
3256
 
토론마당
[손님]
18243
[행복태양]  안녕하세요
4
6
3
4
18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