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주.팔자
플러스명리학 [손님] 검색   로그인    


 
사주풀이마당
 


어렵네요 사주풀이 부탁합니다.
  2019-06-15 01:09:35 작성:생도 댓글:(11)   조회:615



안녕하세요 제 사주가 궁금해 고수님들께 여쭤보고자 글을 남깁니다.
남자 양력 1998년 1월 23일 7시 30분 서울 출생입니다. 

간략히 제 삶을 얘기하자면 
저는 중산층 가정에서 태어나 강남으로 이사하여 양질의 교육을 받고 자랐습니다.
하지만 자기중심적인 성격때문인지 가족이나 친구들과 많이 다퉈왔습니다.
이로 인해 이후 고등학교 진학시 타지에 있는 학교에 다녔으며
장교가 되겠다는 꿈을 갖고 열심히 공부하다보니
어쩌다보니 대한민국 상위권 대학교에 진학하게 되었습니다.
대학 진학이후 공부가 어렵고 지쳤기에 좋은 성적을 받고 있지 않지만
저 나름대로 사회에서 활동을 하다보니 정계인사들을 알게되었고
그들에게 언변이 좋다는 얘기를 듣고 같이 활동할까 고민중입니다.

저는 직업선택에 있어 부과 명예를 누리고
오랜시간 제가 크게 성공할 수 있는 분야에서 일하고 싶습니다.
제 사주를 보시고 장교, 정치가. 둘 중 제게 맞는 직업을 추천해 주시고
이것 이외에 어떤 직업이 저와 어울리는지 알려주세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댓글 비밀번호
댓글 (11)


  •   짜구  2019-06-27 13:46:32  
    사주 웹에서 저는 한자로나오던데ㅠㅠ어케하셧나요

  •   헬렌  2019-06-19 07:40:09  
    저도 많이 공부해서 제 사주를 한번 보고 싶어요

  •   사주사냥꾼  2019-06-18 12:33:20  
    동감합니다. 간단한 학문은 아닌듯 합니다.

  •   깔풍  2019-06-18 11:43:04  
    정말 어려운 학문입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잘 보내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greivk  2019-06-17 16:58:54  
    안녕하세요! 좋은하루 보내세용

  •   화써니  2019-06-17 15:44:18  
    저도 열심히 공부해서 해석하고싶네요

  •   군자란  2019-06-15 19:27:30  
    아주멋쟁이 이고 어머니 궁이 좋아서
    어머니 덕이 있게 보입니다
    관이 록왕에 놓여있고 욕궁이니 멋진 유니폼을
    입는 관직에 들어간다면 더할나위 없이 좋게 습니다만
    원국에 정계충이 있는게 아쉽습니다
    또 대운이 썩 좋게 흐르지 않기때문에 관직에
    몸을담아야 평탄한길을 걷게보임

  •   온천물23  2019-06-15 09:24:10  
    마음이 유순하고 자비심이 강하니 성직자나 종교가. 혹은 종교계통을 상대로하는 장사를 하면 좋고 육영사업이나 육아 교육등의 일에도 좋고 또는 무역업이 적성에 맞을 수도 있고 현실에 만족을 못하는 단점때문에 미래의 가치에 만족하게 되니 직업에 불만이 쉽게 느껴지고 한 우물으 파는데 어려움이 있다고 봅니다 그래서 아무 일이나 쉽게 접근하는 용기와 소유자이므로 직업변동이 잦을 수있다
    그외 직업은 공무원. 의약. 연구직. 이공계 .전문기술.사업 도 있고
    장교에 마음을 두면서 나중에 정치에 뛰어들지 않을까 도 봅니다 하지만 이들직업중에 주위환경에 따라서 직업이 변동될수 있음을 참고하세요

  •   gtf8sm  2019-06-15 08:05:23  
    원진살 충은 사주가 약한 분들은 견디기 조금 어려울 수 있지만 강력한 흙의 도움을 받고 있는 큰쇠인 경금은 어려움을 극복 할 수 있으며 조금만 더 겸손한 자세로 대하고 주변 가족과 친구를 마음으로 사랑하신다면 사주의 구성이 좋으므로 멋진 인생을 사실겁니다.

  •   수봉  2019-06-15 07:54:36  
    부족하지만 몇자올립니다. 일반적 이론이라 그냥 참고만 하세요 상관격의 경우는 입으로 먹고사는일 영업직강사 교수 방송언론인 기발한 아이디어 서비스업 활동적이고 패기가 있는 운동선수 군인 발명 창작 개발에 뛰어납니다. 시지 진토지장간에 작은 을목이 있지만 재성이 부족합니다. 간략히 말씀 드리면 재성은 재물과 아내를 이야기합니다. 재물의 그릇이 조금 작다는 것입니다. 일반적으로 무재성인 분들은 결과에 포커스를 맞추지 않고 시작부터 하는 경향이 있으며 미리 계산을 하지 하지 않고 행동 하므로 실패로 돌아 갈수 있습니다. 설사 재성이 많아도 인생사 실패하면 안되니 철저한 계획수립이 필요합니다. 어떤 일을 하실 때 미리 설계도를 그려 결과 까지 충분히 예측을 하는 것이 삶의 지혜라 생각합니다. 바둑 tv에서 대국을 보면 하수인 사람도 저곳에 두면 되는데 결국 그기에 두면서 몇십을 쳐다보고 있습니다. 결국 머리속으로 바둑의 전체대국을 보고 있기 때문입니다. 인생사 프로기사가 바둑을 두는 것 처럼 하신다면 실패가 적겠죠. 그렇게 해도 바둑을 질수 있는데 우리 인생은 바둑처럼 한판 끝나고 다시 둘수 없는 경우가 더 많기 때문에 더 신중해야 합니다. 본인의 적성과 성격은 본인이 가장 잘 압니다. 내 사주에 재성이 부족하니 돈을 차곡 차곡 저축하고 쌓아둔 돈은 내돈이 아니다 라고 절약해서 사신다면 재성이 많은 사람보다 더 큰 부자로 살 수 있습니다. 언변도 유창하고 처세술도 능하신것 같고 사리판별도 잘 하시는 분이니 반드시 성공 하실겁니다. 감사합니다.

  •   회래이  2019-06-15 04:27:45  
    저두 많이 공부해야해서
  • 



사주풀이마당
페이지: 11 / 26   

 

  자시생 고민 있습니다 고수님들
안녕하세요 제가 00:25 출생인데 어머니 말로는 야자시라고 야자시로 보시더라구요! 제가 써머타임을 보면 00:25에 강릉부근 (동해) 5-6 분이 마이너스라 조자시 사주로 뜨는데.. 또 다른곳은 20분을 감축 시키더라구요 그래도 조자시 사주로 뜹니다. 가끔 다른 곳은 야자시 간지로 입력하면 없는 사주라고 떠요.. 근데 이게 써머타임을 적용했는데 00시 이(하우욱)  댓글(8)  조회 251       




  저도 공부중이긴한데 어렵네요 제 사주풀이 부탁드려도
88년생입니다. 사주에 관심이 많아 명리학도 공부하고 있습니다 ^^ 20살 이전까진 가정환경이 불우하고 부모님 다툼이 잦았습니다. 아빠가 30년동안 백수셨고 엄마 혼자 저와 오빠를 키웠습니다. 20살 이후 공부가 너무 싫은데 하고싶은건 많아서 디자인과를 졸업했고 21살부터 일찍 사업을 시작해 10년 이상 같은 사업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26살부터 따로 (조이다)  댓글(10)  조회 414       




  다시 한 번 올려봅니다 부탁드려요
제가 야자시인데 적용을 안하고 봐서 아예 다른 사주를 보고 있었네용.. 혼자만 착각한거지만 참고로 저는 예술계통 전공 중이고 예능 예술 연예로 진출 희망하고 있습니다 제가 아는 유명하신 선생님과 어머니는 (사주 공부에 연이 있음) 어릴 때 공부했으면 장성 (별)을 달았는데 제 팔자인지 초년 공부와 담을 쌓아 그건 안됐고 어떻게든 별(스타)를 달 거라고 (하우욱)  댓글(5)  조회 264       




  죄송하지만 한번더 사주풀이 부탁드립니다.
몇일전 건축분야로 사업을 해나가는데 너무 힘들고 답답해 사주풀이를 부탁드렸던 사람입니다. 다름이아니라 남동생과 같이 사업을 하고있는데 공동명의로 하면 괜찮냐고 물어봤을때 동생 사주도 봐야 알거같다는 말씀에 동생사주풀이도 부탁드려봅니다. 양력 1992년 10월 5일 오전 9시 49분 시흥시 출생입니다 3년전 아버지하던 일을 해보겠다고 회사를 차려 사업을 (포리아빠)  댓글(6)  조회 589       




  안녕하세요 답답한 마음에 사주풀이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는 1993년생 27살 남자입니다 우선 저는 2018년 1월부터 회계사 시험공부를 시작했습니다 공부를 하면서 3년가량 만나왔던 여자친구와 2018년 5월쯤 헤어졌습니다 헤어지고 정말 많이 힘들어했었습니다 다행이 시간이 약인듯 잘 버텨왔습니다 그렇게 올해 2019년 2월에 회계사 1차 시험을 치뤘고 결과는 터무늬없는 점수로 떨어졌습니다 현재(맑은바람)  댓글(15)  조회 635       




  사주 보기는 어린 나이라고는 하지만 앞으로가 너무
저는 음력 1998.4.30(여자) 0시 4분에 태어났습니다. 저는 지금까지 큰 일 없이 물 흘러가듯이 자랐습니다. 어린 시절에는 가족들과 함께 여기저기 해외여행도 자주 다녔고, 공부도 못하는 편이 아니였고, 대학도 나쁘지 않게 왔습니다. (현재 디자인 관련된 과로 학교를 다니고 있습니다.) 제가 하고 싶은 일은 부모님이 최대한 지원해주셨구요. 다만 (광사스플)  댓글(14)  조회 677       




  훌융하신분들의 풀이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저도 회원님들 사주풀이도 가끔해드렸는데 제머리 깍 기가 힘드네요 오늘은 제딸 남친 사주를 선생님들께 풀이 부탁드립니다 직업은 공무원입니다 쎈 공무원 총칼드는 공무원은 아니고요 50대 대운이 눈에 가시인데 아~~~ 찝찝합니다 잘살아갈련지 걱정이네요 옛날어르신들 말씀이 하나 틀린거 없습니다 정자좋고 물좋은데가 없다더니 사(군자란)  댓글(9)  조회 348       




  저는 사업을 안되는 팔자인가요..? 요즘 너무 힘들
안녕하세요. 여러 도사님들의 고견을 여쭙고자 방문해봤습니다.. 1 9 9 0 년 0 6 월 0 2 일 오전 0 9 시 4 5 분 경기도 출생입니다.. 약 3년 전부터 아버지가 하시던 일을 물려 받겠다는 생각으로 건축쪽 일을 시작하였습니다. 작은 일들부터 시작해서 업체를 키워나가려고 했는데 무슨 일이던지 공사를 수주해오면 꼭 끝맺음들이 안좋아서 계속 적자(포리아빠)  댓글(8)  조회 341       




  사주좀 봐주세요 답답함이 하늘을 찌릅니다~!!!
저는 음력 1983 04.29. 오전 10시7분입니다. 포항에서 태어났구요 어디서 부터 애기를 해야될지 참 험난합니다. ㅜㅜ 먼저 30세에 결혼을 했고 대전에서 초중고 대학교를 졸업하고 졸업하자마자 26세에 아버지 지인 소개로 서울에 올라와 인터넷 쇼핑몰 업체에 취업해서 일을 했습니다. 단순 인터넷 쇼핑몰이 아닌 미국에서 의류및 신발 공산품등을 수(태왕)  댓글(14)  조회 519       




  사주 풀이 부탁드리겠습니다. 답답한 부분이 많고 스
84.11.8일 양력이며, 출생은 14시 40분 정도입니다. 스스로의 인생이 답답함이 많아 사주를 보며 도움을 얻고자 이렇게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유년기에는 별탈 없이 성장하다 고등학교 때 꽤 많은 방황을 했습니다. 친구들과 어울리며 시간을 보내다 정말 이건 아닌 것 같다 싶어 반에서 꼴등한 성적을 나름 열심히 노력하여 좋은 대학은 아니(인내)  댓글(15)  조회 485       




[11]  [12]  [13]  [14]  [15]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공지사항
[손님]
19819
2727
5755
5873
6217


 
최근 글
[손님]
2
431
304
71
111
726
454
 
인기 글
[손님]
16835
10428
21777
55648
12088
14160
13584
 
사주풀이마당
[손님]
10888
428
236
390
677
 
명리공부마당
[손님]
2648
42
353
848
377

 
명리문답마당
[손님]
1106
21
36
50
118
 
최근 댓글
[손님]
11141
11058
428
4548
30185
12942
426

토론마당
[손님]
14704
0
0
0
3
11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