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스명리학
플러스명리학 [손님] 검색   로그인 / 회원가입    


 
질문답변마당
 


남편궁을 보는데 질문이 있습니다.
  2019-12-09 16:46:11 작성:아륜 댓글:(8)   조회:676



플러스만세력에 여명의  남편복을 분석한 사주 글을 읽고 궁금한 게 생겼습니다.

예전부터 알고싶었는데, 어딜 찾아봐도 그 기준점을 모르겠어서 질문합니다.

해당 여명의 사주에
시지 정관, 월지 편관, 년간 편관으로
관이 세 개 있는 사주였습니다. 

그런데 글쓴분께서는 남편을 셋 중 년간인 편관으로 해석하시더군요.
정관은 시지인데도 말입니다. 이유가 뭔가요???

제가 배움이 부족해서 아직 이렇게 관성이 여러개있을경우 어떤 것을 남편으로 봐야하는지 모르겠습니다. 가르침 주시면 감사히 받겠습니다.

[신고]

 

[복채를 내지 않으면 복이 달아납니다]

사주플러스는 사람의 운명을 연구하는 철학 사이트 입니다..
이용하시는 분들은 자신을 위해서라도 복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사이트의 홍보나 다른 사람에게 도움이 되는 유용한 글 등
복채론1,   복채론2
사이트 발전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는 어떤 방법도 좋습니다.
사이트 이용이 도움이 되었다면 자신의 그릇 크기에 따라
자신이 생각한 방법으로 적절한 댓가를 지불하시기 바랍니다.


댓글 비밀번호
댓글 (8)


  •   아륜    2019-12-12 20:03:55
    새봄// 빠르고 상세한 정말 감사드립니다. 덕분에 완벽하게 이해되었습니다! 그런 식으로 지장간에 관을 남편으로 본다는 것도 처음 알았고 이제사 이해했습니다. 그렇다면 년주, 월주, 일주, 시주 순으로 남편을 본다는 말씀이시지요.
    1. 만약 남편에 해당하는 관이 년주 지장간, 월주 지장간, 일지, 시주 지장간에 있다면년주 지장간과 월주 지장간은 초년의 남편이고 이 두 사람을 그냥 흘러보내야 진짜 일지에 관으로 있는 남편을 만난다고 보면 되는 것입니까?
    2.그렇다면 시주 지장간에 있는 관은 혹시나 일지에 있는 남편과 헤어졌을 경우 만나게 되거나 외도로 만나는 남자로 보면 되는 것입니까?
    3.사주에서의 초년이란 보통 몇 세 정도까지인지요?? 서른이면 초년인가요 장년인가요? 예전보다 평균 수명이 부쩍 는 시대에 몇 세까지를 초년이라 봐야하는지 궁금합니다.

    궁금한 게 많아서 죄송합니다. 귀찮으시겠지만 시간되실 때 댓글 달아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   새봄    2019-12-12 19:48:40
    그 부분은 시기에 관한 것입니다. 만약 이 여성이 사주명리를 제대로 이해했다면 초년에 남자를 만나 살림을 차리지는 않겠지요. 그러면 초년의 남자는 이 여자의 남편이 되지 않고 지나갑니다. 그럴 경우 상담은 늦게 결혼하라고 조언하게 됩니다. 사주를 보는 이유가 이렇듯 자신의 사주팔자에 나타난 명을 미리 읽어 좋지 않은 기운은 피하자는 것입니다.

    만약, 초년에 결혼하지 않고 다소 적령기 보다 늦은 나이에 결혼을 한다면 시지의 편관이 첫 남편이 되겠지요. 그러나, 운세를 읽지 못해 초년에 남자를 만나 결혼하게 되면 반드시 이혼이란 과정이 따르고, 시지의 편관은 재혼의 남편이 될 것으로 보면 됩니다.

  •   아륜    2019-12-12 19:32:20
    새봄// 먼저 장문의 답변 감사드립니다. 말씀해주신 것 전부 이해되었습니다. 그런데 저는 본문에서 왜 글 써주신 분이 시지 사화가 아니라 년주 지장간에 있는 정관 정화를 남편으로 본 것인지가 궁금합니다.......... 다들 좋은 가르침 주셨지만 이것부터 속 시원히 해결하고 싶습니다. 아시는 분들 꼭 좀 답 부탁드립니다.

  •   새봄    2019-12-12 14:15:09
    시지 사화의 본기가 지장간의 병화입니다. 시지 사화는 병화와 같은 기운인데 부수적으로 경금과 무토의 기운도 포함하고 있는 것입니다. 지지는 본기가 지지의 본래 기운입니다. 다시말해 시지 사화 그자체가 지장간의 병화와 같은 기운이라 사화가 남편이고, 그 사회의 본래 기운이 병화라 같다고 보셔도 됩니다.

    다만 시지 사화에는 경금여성의 남편인 병화뿐 아니라 비견인 경금과 동주하고 있어, 경금은 또다른 여인일 수 있습니다. 병화 남편은 시간에 위치하는 것보다 덜 믿음직하다고 보셔도 됩니다.

  •   아륜    2019-12-11 20:35:30
    빠름이/ 추가 질문 합니다. 본문에 지장간 정화를 남편으로 본다고 되어 있습니다. 시지 편관이 있는데도 왜 그런 것입니까?

  •   빠름이    2019-12-11 11:19:06
    해당 사주명식에서 시지에 편관이 남편이 맞습니다.년간 계수는 자식에 해당하는 상관입니다.해당 글에 년간 계수를 남편으로 본다는 구절은 어디에도 없습니다.

  •   아륜    2019-12-10 02:11:50
    정말 감사합니다. 링크의 글에 궁금한 사항을 하나 더 여쭈었으니 가르침 부탁드립니다. (왜 시지에 있는 편관은 남편으로 보지 않는 것입니까?)

  •     2019-12-09 22:07:38
    미토는 정관이 아니라 정인입니다. 월지 축토도 마찬가지로 정인이구요. 년지 미토 속의 지장간인 정화가 정관이 됩니다. 이 명조의 경우 연주는 경금 여성의 초년기로 일찍 남자를 만나 결혼을 하는 경우에 생기는 현사으로 보아야 합니다.

    이런 명조를 가진 여성이라도 초년에 남자를 만나 자식을 낳는 경우가 생기지 않으면 발생하지 않는 문제이구요. 그런 연유로 이런 명조의 경우 사주를 미리 알아 다소 늦게 결혼을 한다면 막을 수 있는 일이 되기도 합니다.

    아륜님은 십성과 육친의 구별에서 혼선이 생긴 듯합니다. 여명에서 남편은 정관이나 편관으로 위 명조에서는 경금 여성의 남편이니 화오행만 관성에 해당합니다.
    관련글 링크 : http://saju.sajuplus.net/?acmode=b_s&curjong=saju001010&no=52453
  • 



질문답변마당
페이지: 1 / 229   


 

사주공부하다가 궁굼한게 있어서 여쭤봅니다  
(보이루2)  댓글(1)  조회 34          2020.9.29




운세력의 길,흉 잘 맞는건가요?  
(미니밍2)  조회 35          2020.9.28




사주를 보는것을 학문으로 봐야할지 하늘문을 여는것으로 봐야할지요  
(마가목)  댓글(3)  조회 59          2020.9.28




만세력의 빈칸의 의미  
(엘레강스)  댓글(2)  조회 55          2020.9.28




태약한 남자 사주  
(미니밍2)  댓글(9)  조회 120          2020.9.27




배우자의 사주로 인해서 격이 변하는 것이 가능한가요?  
(갑목남)  댓글(8)  조회 176          2020.9.25






무비겁의 천간 겁재대운에 대하여...  
(로체)  댓글(3)  조회 123          2020.9.25




배우자와 제 사주의 궁합을 볼때 배우자의 원국이 제 사주원국에 미치는 영향에 관하여..  
(갑목남)  댓글(5)  조회 139          2020.9.24




중화사주일때 용신운
(꿈나무)  댓글(13)  조회 244          2020.9.23




용신, 희신운의 상생 효과
(꿈나무)  댓글(5)  조회 232          2020.9.21




[1]  [2]  [3]  [4]  [5]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복채를 내지 않으면 복이 달아납니다]

사주플러스는 사람의 운명을 연구하는 철학 사이트 입니다..
이용하시는 분들은 자신을 위해서라도 복채를 지불하셔야 합니다..
사이트의 홍보나 다른 사람에게 도움이 되는 유용한 글 등
복채론1,   복채론2
사이트 발전에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는 어떤 방법도 좋습니다.
사이트 이용이 도움이 되었다면 자신의 그릇 크기에 따라
자신이 생각한 방법으로 적절한 댓가를 지불하시기 바랍니다.



공지사항
[손님]


최근 글
[손님]
인기 글
[손님]
사주풀이마당
[손님]

노하우마당
[손님]
[정신일도] (57) 비견격 특징

질문답변마당
[손님]
최근 댓글
[손님]
[마가목]  엘레강스님, 오전시간에 읽고서 마음에 난로를 킨것 마냥 따뜻함을 느꼈답니다 그리고 이제서야 잠깐 컴퓨터에 앉을 시간이 생겨 감사의 마음과 제 생각을 오롯이 전하고싶어 컴퓨터에 앉을 시간이 생길때까지 기다리느라 답이 늦었습니다 시간내어 써주신 소중한 글 잘 읽었습니다 너무나 감사드립니다 마음에 큰 위로가 되었습니다 말씀을 읽고 오늘 하루를 살펴보니 좋은 에너지로 하루를 보냈던 것 같습니다 그리고 복을 받으며 살았다는 사실또한 새삼 다시 깨달았습니다 부모님에게서 벗어나고 싶다고는 했지만, 어른들이 아니었다면 지금의 저는 없었을 겁니다 방황하던 시기를 많이 잡아주셨거든요 그 외에도 울타리 속에서 험한꼴 최대한 덜 보고 지낼 수 있었음에... 부모님과 마찰은 많지만 그래도 그 감사함을 잊지 않기로 하자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내 인생문제도... 저로써도 나는 언제쯤 만개할까 언제쯤 이 답답한 흙을 뚫고 하늘을 바라볼 수 있을까 늘 그생각으로 하루하루를 살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시간이 얼마 남지않았다 하니 몸도 마음도 튼튼하게 가꾸어야 하겠습니다 이 사실을 몰랐다면 저는 그저 하루하루 원망과 불만속에서 허우적 대고 살았겠지요 오늘은 말씀덕분인지 운동을 열심히 하였습니다 앞으로도 운동을 게을리 하지 않고 땀흘리며 해보겠습니다 식상이 없다는것이 자꾸만 핑계가 되지만... 나중을 위한 밑거름이라 생각하고 열심히 땀흘려 보겠습니다 운동과 공부... 잘 맞는 색상까지 알려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다시한번 시간내어 진중하게 써주신 글 너무나 잘 읽었고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좋은 글이라는 복을 주셨으니 엘레강스님 께서도 좋은 복 많이 받으시길 바랍니다
토론마당
[손님]
[하이욥] (1)  안녕하세요
[임네닉]  안녕하세요